사회-경제 >
윤대해 변호사 이웃돕기 500만원 기탁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19/01/30 [10:18]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법무법인 동인 윤 대 해 변호사

 

법무법인 동인의 윤대해 변호사가 1월 28일 독거노인, 장애인 가정 등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현금 500만원을 상주시에 기탁했다.

 

 윤 변호사는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현금을 지원해 훈훈하고 사랑이 넘치는 명절이 되었으면 한다고 했다.


 상주시는 그의 뜻에 따라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로 현금 지정 기탁해 기초생활보장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등 저소득층 50세대에게  10만원씩 지원할 계획이다.    

  

 윤 변호사는 청리면 출신으로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한 후 행정고시, 사법시험을 동시에 합격했으며, 13년간 검사로 재직하다 현재 법무법인 동인에서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2013년부터 매년 이웃돕기를 위해 500백만원에서 일천만원씩 기탁하고 봉사활동을 하는 등 지역 사회 공헌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