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2019년 상주시 ‘마음성장학교’ 운영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19/05/15 [09:40]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 보건소 및 정신건강복지센터는 5월 14일 용운중학교와 용운고등학교에서「마음성장학교」현판식을 갖고 한국형 자살예방교육인 ‘보고듣고말하기’를 진행했다.

 

 

 학교를 기반으로 하는「마음성장학교」는 청소년들의 정신건강증진 및 생명존중 분위기를 확산하기 위한 사업이다. 경상북도 교육청과 연계하여 2018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지난해 낙운중에 이어 올해는 성신여중, 상지여중, 용운중, 용운고까지 5개 중고등학교가 마음성장학교로 선정되었다. 내년에는 더 확대될 예정이다.


 마음성장학교 프로그램에는 청소년 대상의 ‘마음들여다보기’, ‘디지털 리터리시’, ‘보고듣고말하기’가 있다. 교사 대상으로는 ‘청소년 자해행동에 대한 접근’ 및 ‘보고듣고말하기’가 있다. 올해 마음성장학교로 선정되면 4개 이상의 프로그램을 진행할 수 있다.


 센터 관계자는 ‘청소년기의 정신건강 관리는 어느 시기보다 중요하며 마음성장학교 프로그램이 정신 건강에 대한 인식 향상으로 청소년기 문제를 예방하는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마음성장학교 신청 및 관련 사항 문의는 상주시정신건강복지센터 (T.536-0668)로 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