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제8대 상주시의회 개원1주년 맞아 힘찬 출발
개원 1주년 맞아 첫 일정으로 도시재생사업 최적안 찾는 벤치마킹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19/07/05 [12:57]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의회(의장 정재현)는 4일 제8대 상주시의회 개원 1주년을 맞아 전 의원이 참석한 첫 공식 일정으로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벤치마킹을 실시했다.

 

 이번 벤치마킹은 지역 현안 중 하나인 도시재생사업에 최적안을 찾아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실시되었으며, 현재 도시재생사업이 이뤄지고 있는 강원도 삼척시 현장을 방문해 시설 방문 및 관련 프로그램 분석, 진행 상황에 대한 질의를 통해 상주시와 비교·분석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성내지구(일반근린형), 정라지구(중심시가지형)의 청년창업 및 예술거리 조성사업, 동해안 최대 문화예술 공간재생사업 등을 둘러보고 상주시에 접목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였고 공통적으로 안고 있는 문제점 등에 대해 상호 간의 사례를 나누며 성공사업을 위한 해결방안을 고심했다.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은 “개원 후 1년이 현안 해결을 위해 끊임없이 발로 누비며 공부하고 연구하는 한 해였다면, 이제는 그간의 성과를 바탕으로 추진력을 얻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이번 벤치마킹 또한 유사 지자체의 사례 학습을 바탕으로 상주시 도시재생사업의 순항을 위해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앞으로의 의정활동 역시 공부와 연구를 통한 현안 해결에 중점을 둘 계획”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