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문화 >
사벌초 전국드론축구대회 조1위 쾌거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19/07/08 [16:18]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벌초등학교(교장 박창욱) 드론축구팀이 7월 5일 전북 전주시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9 국토교통부장관배 전국 유소년 드론축구대회’에서 조1위라는 성과를 거두었다.

 

 

  드론교육으로 앞서가는 행복한 작은 학교 상주 사벌초등학교는 전교생 53명인 작은 학교에서 큰 기적을 만들었다.

 

  국토교통부장관배 유소년 드론축구 경기는 각 팀별 5명의 선수가 ‘스카이킥’을 조종해 공중에 매달린 지름 30cm의 골에 드론을 집어넣는 경기로 한 팀에 2명의 공격수와 3명의 수비수로 구성돼 3분씩 3세트를 진행, 많은 세트를 가져간 팀이 승리하게 된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에서 본선경기에 24개 팀이 참가해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발휘, 동아리 활동시간과 점심시간 등을 활용하여 훈련해 온 사벌초 드론 팀은 조 1위(8강)의 기적을 이뤄 냈다.

 

  사벌드론축구팀 주장 박아름 학생(5학년)은 “첫 대회이고, 이렇게 큰 무대는 처음이라 많이 떨렸지만 이런 성과가 있어 많이 기쁘다. 친구들과 함께 열심히 연습해 앞으로 많은 드론축구대회에 나가서 더 좋은 성적을 거두어야겠다.”고 다짐했다.

 

박창욱 사벌초 교장은 “앞으로도 전교생이 다양한 드론을 날릴 수 있도록 교육환경을 조성하고 보다 체계적이고 지속적인 드론교육으로 앞서가는 학교를 경영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