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상주시 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신규 5개사업 162억원 확보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19/09/09 [09:25]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하는 내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신규공모사업에 응모해 총사업비 162억원(국비 113.4억원)을 확보 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에 신규 선정된 사업은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중동면, 청리면, 화북면, 은척면) 160억 원, 시군역량강화사업 2억 원으로 역대 최대 규모의 예산 확보 성과를 거뒀다.

 신규로 공모한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은 낙후된 면 소재지의 중심지 기능을 보완하고 배후마을에 일상적 서비스 공급 거점기능을 제공하게된다.

 

 농림축산식품부 일반농산어촌개발 공모사업은 주민 추진위원회  구성과 농촌현장포럼, 리더교육, 주민 역량강화 등 준비기간을 거쳐 지역에 필요한 사업을 발굴하고 예비계획서를 작성하여 주민이   직접 도와 중앙평가에 참여해 사업계획 발표와 평가를 통해 선정된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공모사업이 선정되기까지 함께 노력해준 지역 주민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이 사업이 지역의 잠재력과 고유의 테마를 잘 살리고 특색 있는 농촌으로 육성해 주민들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상주시 20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신규 5개사업 162억원 확보 관련기사목록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