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
시골살이 꼭 필요한 용접, 목공 배웠어요~
도시민농촌유치지원사업 농촌생활기술학교 과정으로 2일간 교육 진행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19/09/10 [09:38]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시장 황천모)는 9월 7일과 8일 양일간 귀농귀촌인들에게 도시민농촌유치지원사업 농촌생활기술학교 과정으로 용접과 목공 교육을 추진했다. 귀농귀촌인 32명은 첫째 날 용접에 필요한 안전교육을 실시하고, 네모난 철강 관을 잘라 꼬마탁자를 직접 용접해서 만들었다. 둘째 날은 목공 공구 사용법과 안전 교육에 이어 소형 나무 벤치를 직접 만들어보는 교육을 진행했다.

 

 

  교육을 주관한 상주다움 사회적협동조합 김승래 상임이사는 “시골에 살면 직접 집수리도 하고 농사일을 하면서 목공과 용접을 할 일이 많은데 귀농귀촌인들이 딱히 배울 곳이 마땅치 않아 교육과정을 직접 마련했다.”고 말했다. 상주다움은 7년 간 교육을 꾸준히 진행해 「주먹구구」라는 생활기술 동아리도 생겼다.


 교육생들이 동아리 회원으로 가입하면서 난로와 화덕도 만들고, 지역주민들의 집수리 봉사도 하고 생태놀이터도 만드는 과정에서 귀농귀촌인들의 자주적인 역량을 키우는 계기가 되고 있다.


 상주다움 사회적협동조합에서는 농촌생활기술학교 심화과정으로 오는 10월 11일~13일 2박 3일간 작은집짓기 워크샵을 통해 목공에 대한 교육을 추가로 진행한다. 문의 054-534-3102.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시골살이 꼭 필요한 용접, 목공 배웠어요~ 관련기사목록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