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
상주시, 전 직원 대상 순회 특별교육 나서
성 관련 비리 잇따라, 직원 서약서 받고 위반자는 엄중 문책키로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19/10/04 [10:03]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시장 황천모)가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강도 높은 교육에 나섰다. 상주시는 청렴하고 깨끗한 공직 문화 조성을 위해 10월 1일부터 읍면동을 포함해 전 부서별로 찾아가는 공직자 순회 특별교육을 하고 있다. 교육은 14일까지 이어진다.

 


  이번 특별교육은 최근 성 관련 비리와 각종 공직자 비위가 잇따라 발생한 데 따른 것이다. 시는 교육을 계기로 조직 분위기를 일신하고 시민의 신뢰도 확보하기로 했다.


  시는 교육을 통해 성 관련 비리, 갑질행위 등의 사례와 강화된 처벌 기준을 설명하고, 이를 위반할 경우 엄중 문책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교육 후에는 전 직원을 대상으로 반부패·청렴을 약속하는 서약서를 받고 있다.

 

  상주시는 앞으로 금품수수, 음주운전, 폭력 및 갑질행위, 성범죄 등에 대해서는 무관용을 원칙으로 강력한 처벌과 함께 부서장에게도 연대책임을 물을 방침이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수시로 공직자 청렴 특별교육과 함께 지속적으로 실효성 있는 예방 감찰을 해 엄정한 공직기강을 확립하고 시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시정을 펼쳐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상주시, 전 직원 대상 순회 특별교육 나서 관련기사목록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