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
사랑+나눔 바자회 희망의 축제
상주시장애인종합복지관서 1000여 명 참가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19/10/18 [09:30]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 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송미원)은 10월 17일 장애인 복지사업 활성화 기금 마련 일일바자회인 『사랑+나눔 바자회 희망의 축제~*』를 복지관 앞마당에서 열었다. 행사에는 주민 1,000여명이 참여했다.
 


 후원자, 자원봉사자, 주민이 생활에 필요한 물건과 다양한 먹거리를 판매했고 복지관 내 장애인밴드인 ‘인클루전’공연도 펼쳐졌다. 이번 행사를 위해 많은 업체에서 다양한 물품을 후원해 바자회가 성황리에 열렸다.


 이날 마련된 수익금은 다양하고 전문적인 재활서비스 개발과 난방비 지원, 주거 환경 개선을 위해 사용할 예정이다. 사랑+나눔 일일바자회는 올해로 20회를 맞았으며 1년에 한 번씩 열린다.

 

 송미원 장애인종합복지관장은 “바자회 후원 업체와 참가자에게 감사드린다”며 “장애인이 지역 공동체의 일원으로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편견을 바로잡고  재활서비스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이번 행사가 지역 장애인들의 복지를 증진하는 계기가 되길 바라며 장애인들이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사랑+나눔 바자회 희망의 축제 관련기사목록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