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
공성면 출향인 송문호씨, 고향사랑 실천
고향마을 주민에게 100만원 상당 선물 증정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0/01/14 [09:57]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송문호씨

  공성면 봉산1리가 고향인 송문호(천일화물대표, 81) 송달호 형제는 경자년 새해를 맞아 고향 주민 45가구에 100만원 상당의 설 선물을 증정하여 이웃 주민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했다.

 

 서울에서 천일화물을 운영하고 있는 송문호씨는 해마다 연말 이웃돕기 성금 모금에 사재를 출연하여 선행을 베풀고 있으며, 2019년에도 성금 200만원을 기탁하는 등 사회 공헌 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강주환 공성면장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나눔의 가치를 실천하고 나눔문화 확산에 기여했다”며 “많은 이들이 명절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공성면 출향인 송문호씨, 고향사랑 실천 관련기사목록
1/31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