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
상주시 시설개선 자금신청 소상공인 몰려
소상공인 시설개선 및 경영안정 지원사업, 5억원 지원에 8억3,700만원 신청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0/02/13 [09:34]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가 올해 처음 마련한 소상공인 지원 사업에 많은 신청자가 몰렸다.  
 


 상주시는 지난달 21일부터 지난 6일까지 읍면동을 통해 ‘상주시 소상공인 시설 개선 및 경영안정 지원 사업’신청을 받은 결과 116건(신청 금액 837,930천원)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이는 시가 마련한 사업비 5억원을 크게 웃도는 수치다.
 
 시는 13일 지원 심의위원회를 열고 80명에게 5억원을 지원키로 했다.  
 
 시는 소상공인이 시설을 개선할 경우 1인당 최고 2,000만원, 장비나 비품을 구입할 경우 1인당 최고 200만원을 지원한다.

 

 이 사업은 최저임금 상승과 경제 성장 둔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등에 따른 소비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을 도우려는 것이다. 어려운 자영업자들에게 시설개선과 경영안정에 필요한 자금을 직접 지원함으로써 골목상권을 지키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겠다는 취지다.

 

 시는 이번에 제외된 사업자와 추가 신청자가 혜택을 볼 수 있도록  제1회 추가경정예산 편성 때 5억원을 추가로 확보해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조성희 상주시장 권한대행은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반영하듯 신청자가 몰렸다”며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덜어주기 위해 지원을 늘리는 등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상주시 시설개선 자금신청 소상공인 몰려 관련기사목록
1/3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