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 & >
이상배 ㈜칸나대표, 상주4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경북 115번째, 최근 코로나19 특별성금 5000만원도 기탁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0/05/25 [11:58]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상배 ㈜칸나 대표가 1억원 이상 개인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 소사이어티’에 가입했다. 이로써 이 대표는 상주시에서 네 번째, 경북에서 115번째 회원이 됐다.

 

▲    칸나  이상배(가운데) 대표가  상주4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가입했다. 경북115번째 회원임

 

이 대표는 22일 상주시청 소회의실에서 신현수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회원 가입서에 서명하고 1억원을 기부하기로 약정했다.

 

함창읍 출신인 이 대표는 40년간 서울에서 앨범과 노트를 생산하는 전문기업 ㈜칸나를 경영하며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학습용 노트 기탁 및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왔다. 최근에는 코로나-19 특별성금 5천만원을 기탁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디지털 액자를 생산하는 자회사 (주)언아더월더비나를 베트남에 설립했다. 이 회사는 2013년 베트남 증시에도 상장되어 연매출 5억 달러에 달하는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했다. 현재 미국 G사와 일본의 S사에 디스플레이 제품을 주문자위탁생산(OEM)으로 공급하고 있는데, 해당 제품 전량을 단독으로 공급하고 있다.

 


이 대표는 “앞으로도 후원과 나눔을 꾸준히 실천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들에게 힘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강영석 시장은 “사랑하는 마음이 있으면 남을 돕는다는 존심애물(存心愛物) 정신을 실천하는 이상배 대표께 감사드리고, 상주시도 나눔과 베풂 문화가 확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1/32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