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 >
경천섬 주변 관광명소화사업 최종 보고회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1/02/17 [09:19]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는 2월 1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시장, 시의회 의원, 유관기관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경천섬 주변 관광명소화사업 기본계획 및 타당성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지난해 10월 열린 중간보고회에서 논의된 낙동강 일원의 기존 관광자원을 연계할 수 있는 다양한 의견을 반영해 완성도 높은 계획을 마련했다.

 

 이에 따르면 코로나 시대 방문객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낙동강 경천섬을 대상으로 볼거리와 휴식거리가 있는 테마화사업을 추진한다. 또 숙박시설을 개편하는 회상나루 관광지 리모델링과 오토캠핑장 숙박개선사업도 포함됐다. 방문객들의 불편 사항인 먹거리 부족을 해결하기 위한 낙동강 먹거리촌 조성사업도 담겼다. 이외에도 다양한 사업들을 계획해 관광객들이 경천섬 주변에 머무르며 뛰어난 경관을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경천섬 주변의 수려한 경관과 기존 관광자원을 활용한 사업 계획처럼 이곳이 낙동강 700리의 여행 명소로 자리 잡아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 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경천섬 주변 관광명소화사업 최종 보고회 관련기사목록
1/3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