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안전 >
‘시민의 발’ 시내버스 4개노선 신설
상주시 1일 노선 개편, 11개 추가 편입해 총 69개 노선으로 확대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1/04/01 [16:33]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가 이안면·모동면 등에 노선을 신설하는 등 시내버스 노선을 개편해 1일 운영에 들어갔다.

 

 

 상주시는 그동안 상주여객에서 시내버스 44대를 58개 노선에 운영했지만 이번 개편에서 신설 4개, 연장 5개, 증회 2개 등 11개 노선을 편입해 69개 노선으로 확대했다고 밝혔다.

 

 신설된 노선은 모동면∼보덕암∼오도리∼정양∼신흥, 모서면∼선유동∼한가뫼∼금잔, 이안면∼이안2리∼가장∼이안1리∼소암∼함창, 상주종합버스터미널∼모동∼모서∼화동∼화령∼예의∼황령∼성주봉(한방사우나) 등이다.

 

 또 지금까지 시내버스가 운행되지 않던 사벌국면의 자전거마을, 청리면 가천2리, 낙동면 분황리, 화북면 용유2리까지 연장 운행된다.

 

 신설 노선에는 공공형버스 3대가 투입됐다. 시는 대중교통 취약지역 주민들의 실질적인 이동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국비 10억원을 확보해 25인승 버스 3대를 구입했다. 이에 따라 비수익·오지노선 주민들에게 양질의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한편 이날 오후 강영석 상주시장과 정재현 상주시의회 의장은 청리면 가천2리에서 시내버스 연장노선 개통식을 열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시민들이 시내버스를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노선을 개편했다”며 “앞으로 서비스도 개선하는 등 시내버스가 시민의 발 노릇을 제대로 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시민의 발’시내버스 4개 노선 신설 관련기사목록
1/3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