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강영석 시장, 2022년도 국비 확보 행정안전부 방문
강창교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등 신규 재해예방사업 국비 확보 총력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1/04/06 [13:34]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강영석 상주시장이 2022년도 재해예방 국가투자사업 예산 확보를 위해 6일 행정안전부를 방문했다.

 


 강영석 시장은 이 자리에서 ‘강창교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등 신규 재해예방사업을 설명하고 적극적인 지원을 요청했다.


 상주시는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행정안전부에서 공모하는 신규 재해예방사업(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지구 선정 등 지역 현안사업 해결의 마중물이 될 사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상주시가 재해위험지역 해소를 위해 행정안전부에 신청한 2022년도 주요 재해예방사업은 ▷강창교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480억 원 ▷공성(옥산)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82억 원 ▷내서(개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34억 원 등 총 616억 원이다.

 

 강영석 시장은 이날 행정안전부 재난경감과, 예방안전정책관실, 안전정책실을 잇달아 방문해 1,500여 중동면민의 주요 진ㆍ출입도로이며 국가하천인 낙동강 상류 구간 유일한 잠수교인 강창교가 하천계획홍수위보다 낮고 교각 사이가 좁아 집중호우 및 태풍 때 침수위험과 유실위험 등이 상존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인명 및 재산 피해 우려가 있는 강창교 재가설의 시급성을 강조하는 등 강창교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 등에 필요한 국비를 내년 예산에 반영해 줄 것을 건의했다.

 

 강영석 시장은 “재해 없는 상주시를 만들기 위해 국비 확보는 필수 요소인 만큼 국비 확보에 최선을 다함으로써 재해 위험지역을 사전에 정비하는 등 시민의 생명과 재산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강영석 시장, 2022년도 국비 확보 행정안전부 방문 관련기사목록
1/3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