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행정 >
임이자 국회의원, 상주·문경 현안 사업 위한 논의 착수
임이자 “지역 도약 위한 국비 및 입법과제들 확실하게 챙길 것”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4/06/09 [06:38]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임이자 의원(국민의힘, 상주·문경)이 상주·문경 현안 사업에 대한 국비확보 논의에 본격 착수했다.

 

 

임 의원은 5일 오전 서울 여의도 켄싱턴 호텔에서 개최된 ‘국민의힘 경북지역 국회의원·경북도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하여 상주·문경 주요 현안 사업을 심도 있게 논의했다. 

 

이날 협의회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주요 실·국장 등 경북도 관계자와 경북 13명의 지역구 국회의원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임 의원은 이 지사와 실·국장에 상주와 문경 주요 현안 사업이 제대로 진행될 수 있도록 철저한 관리 및 점검을 강조했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상주시 주요 현안 사업은 ▲중부내륙고속도로 확장 ▲상주 내서 신촌~서원 국도 개량 ▲청년창업형스마트농업단지조성 ▲농산물 산지유통센터(APC) 설치 지원 ▲상주시 우하리 백두대간 생태통로 설치 ▲비점오염저감사업 ▲낙동강 호국평화벨트 고도화사업 ▲경상북도 국민안전체험관 건립 등이다.

 

문경시 현안 사업의 경우, ▲문경~김천 철도(문경~상주~김천) ▲경북선(점촌~영주) 철도 ▲폐광지역 관광산업활성화 사업 ▲국림산림레포츠진흥센터조성사업 ▲상권 르네상스 지원사업 등이 논의됐다.

 

 

임이자 의원은 “상주와 문경의 도약을 위해 당정소통이 중요한 만큼 제22대 국회 개원 이후 첫 정책협의회가 오늘 개최된 것은 매우 시의적절하다”며 “앞으로 4년간 국비 및 입법과제들을 확실하게 챙겨 시민께 약속한 숙원사업들을 하나씩 해내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임이자 국회의원, 상주·문경 현안 사업 위한 논의 착수 관련기사목록
1/33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