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안전 >
빈틈 없는 국가건강검진 생후 14일부터
영유아 초기(생후 14~35일) 건강검진 신설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1/04/20 [09:40]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보건소(소장 이인수)는 국가건강검진사업의 일환으로 시행하는 영유아 건강검진사업이 2021년부터 영유아 초기(생후 14~35일) 검진주기가 신설됐다고 밝혔다.

 

 

 신설된 초기 검진은 발달성 고관절 이형성증 등 생후 초기에 발견 가능한 질환을 조기 발견해 정상적인 성장 및 발달을 돕게 하며, 부모 교육을 통해 영유아 초기에 필요한 모유수유, 카시트 사용법, 영아돌연사증후군 예방 및 간접흡연 예방 등에 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이와 더불어 3차 검진(9~12개월)부터 시행하는 영유아 건강검진 발달평가 결과 ‘심화평가 권고’ 판정자에 대해 소득기준 50% 이하일 경우 발달장애 정밀검사에 대한 비용을 지원해주며, 영유아가 발달장애를 진단받은 동시에 치료와 활동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사후관리 서비스를 연계하고 있다.

 

 건강증진과 이순열 과장은 “아이들이 생애 초기부터 건강관리를 시작함으로써 평생 건강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빈틈 없는 국가건강검진 생후 14일부터 관련기사목록
1/3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