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안전 >
상주시, 화이자 백신 2차접종 나서
75세 이상 어르신, 노인시설 등 1차 접종자 3,968명 대상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1/05/11 [10:37]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상주시가 코로나19 백신 1차 접종을 받은 시민 3,968명을 대상으로 13일부터 2차 접종에 나선다.

 

 

 시는 상주시실내체육관(구관)에 설치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75세 이상 어르신, 노인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등 1차 접종을 받은 3,968명에게 2차 접종을 한다. 대상자들은 1차에 이어 2차 에서도 화이자 백신을 맞는다.
 
 이는 75세 이상 어르신, 노인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등 화이자 백신 접종 대상자(동의자) 12,071명 중 33%에 해당하며, 1차 접종을 받은 사람 중 아나필락시스 등 중증 이상반응은 없었다.

 

 상주시는 지난 4월 22일 상주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를 개소해 75세 이상 어르신, 노인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등을 대상으로 접종을 하고 있다.

 

 시는 1차 접종 때와 마찬가지로 대상자들이 고령인 점을 고려해  읍면동에서 접종센터까지 전세버스를 하루 15대(35~37회) 운영한다.

 

 한편 아직 백신을 맞지 않은 대상자는 백신 수급 상황에 따라 읍면동별로 구분해 순차적으로 접종을 진행할 예정이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1차 접종을 마친 대상자들은 2차 백신 접종에도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 드린다”며 “고령인 어르신들의 불편을 최소화하면서 안전하고 신속하게 접종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상주시, 화이자 백신 2차접종 나서 관련기사목록
1/33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