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
<포토에세이> 모서 연화사(蓮花寺)의 꽃살문
관암(觀菴) 김철수
 
상주시민뉴스 기사입력  2023/11/23 [09:00] ⓒ 상주시민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모서 연화사(蓮花寺)는 경북 상주시 모서면 백화로 1093-20에 있는 조계종 소속 사찰이다.

         

                                  연화사 대광보전                                                                      연화사 대광보전

      

   오래 전에 들렸던 적이 있어서, 조그마한 절집으로만 생각하였는데, 옛날 절집모습은 간곳이 없고 놀랍게도 넓고 정갈하고 예쁜 절집으로 변모해 있었다. 일초스님의 정성으로 사철 꽃으로 쌓여 있으며, 특히 절간 전체가 봄꽃 향기에 물들어 있다는 소문이 사실이었다. 

 

                  측간의 꽃살문                                                               어간의 꽃살문

 

  넓은 주차장에 주차하고 서쪽에 있는 대광보전(大光寶殿)이 눈에 들어와서 그곳으로 갔다. 우선 꽃살문의 화려함에 놀랐다. 대광보전의 전면에는 12개의 꽃살문짝이 있는데, 어간에는 2분합문 2짝이 있고, 좌우에 있는 2칸의 측간은  서로 다른 문양의 꽃살문이 설치되어 있다. 

  어간(御間)의 좌측 2분합문에는 노송(老松)위에 백로 한쌍이 노니는 꽃살문이 조각되어 있고, 우측 2분합문에는 연지(蓮池)에서 노니는 한쌍의 잉어가 연밥을 희롱하는 모습이 조각되어 있다. 꽃살문에 잉어가 등장하는  일도 매우 드문 일이다. 

  좌우 측간에는  빨강, 주홍, 청색의  모란꽃 봉우리를 화살모양으로 배치하여 매우 화려한 모습이고, 바깥쪽 측간은 녹색 줄기를 단순하게 배치해서 대조가 되도록 하였다. 

     

                                                                              삼성각의 꽃살문

                     

  대광보전(大光寶殿) 뒤에 높게 자리한 삼성각(三聖閣)의 꽃살문도 아름답다. 총 6짝의 꽃살문이 설치되어 있는데 어간 2칸에는 연꽃과 모란꽃이 어우러져  있고, 양쪽 측간에는 3색의 이름 모를 꽃이 조각되어 있다. 

  상주에 이처럼 아름다운 꽃살문이 있는 것만도 자랑스러운 일이다.

    

                                                                         Remake한 꽃살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상주시민신문
 
 
<포토에세이> 모서 연화사(蓮花寺)의 꽃살문 관련기사목록
1/33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